패배보다 승리를 더 많이 맛보았기 때문이다.

나는 항상 주목받기 위해 노력한다.

주목받는게 쉽지 않다는 건 잘 알지만 삶에 쉬운게 어디 있겠는가?

삶이 힘들지 않았다면 태어나서 지금까지 단 한번도 울지 않았을 것이다.

그러니까 좀 뛰어라 머저리새끼들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