난 낯도 존나게 가리고 그나마 친한 새끼들도 별로 없었거든?

그냥 현실인맥새끼들이 너무 ㅈ같았음ㅋㅋ

그래서 고3때 쯤에 아예 걔네들이랑 벽두고 디시에서 가가로 갈아탔음ㅋㅋㅋ

닉도 그때 체셔고양이라고 고정닉 정하고 몇일하다가 대학에 갔어

근데 처음엔 잘 지내다가 언제부턴가 혼자가됐다

시발 현실 인맥새끼들이랑 벽을 두니까 다음에 인맥이 된 새끼들도 다 떠난거야

친구라는 말도 아깝다 ㅅㅂㅋ

물론 MT나 그런거 있으면 다 참여했지

술게임도 하고ㅎㅎ;

근데 이새끼들도 어느순간부터 날 투명인간처럼 대우해서 아웃사이더되심ㅋㅋ

나 정신병원 같은데서 치료는 안받아봤는데 분명 성격장애같은거 있을거야ㅎㅎ;

리얼 내가 가가에서 하는짓 중2? 그떄까진 하고다녔는데 그냥 어느때부터 너무 애새끼들이 ㅈ같아서

씨바 걍 자제하고 다님ㅎㅎ;

암튼 대학얘기로 돌아가서 우리 OT떄 당일치기였거든?? 점심먹고 끝냈어ㅎㅎ;

그래서 MT가 첫 합숙이었어

내가 좋아하던년 있었는데 다른애랑 사겼었거든??

신경 안쓰기로 했어 걍ㅋㅋ

근데 둘이 술자리에서 키스하는거 보니까 가슴이 갑갑해져서 술 대접에 받아서 존나게 마시고 필름 끊김ㅋ

다행히 주사가 존나 예의 바른청년 되는거라서 아무일도 없었는데 그이후로 학교 존나게 안갔어ㅋㅋ

전설의 0학점도 받음 캬;;

그러면서도 학교 행사는 꼬박꼬박 참여했지

암튼 그렇게 다시 가가를 찾았는데 현실인맥새끼들이랑 달랐어.

몇달만에 왔는데도 날 알아봐주는 새끼들이 있더라 지지랑 하이 둘다 접었는데ㅎㅎ

여기선 내가 여자애한테 마음주면 걔가 알아주니까 너무 좋더라

그렇게 두어달쯤 하다보니까 감정이입이 되기 시작하고 못끊게됐다ㅋㅋ

근데 씨파 애새끼들 하나둘씩 떠나가는거 볼떄마다 너무 공허하다ㅋㅋㅋㅋ