자. 며칠 기다렸지?

순대국밥 먹자